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 폭우로 도로·상가·주택 침수 급증...10분 새 피해신고 27건→44건
  • 최봉혁 기자
  • 승인 2022.08.08 14:09
  • 댓글 0
[기상청 제공]

(인천=포커스데일리) 최봉혁 기자 = 인천에서 8일 갑작스러운 폭우로 10여분 사이에 침수신고가 급속도로 증가하는 등 피해가 잇따르고 있다.

8일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10분 기준 인천 지역 비 피해 건수는 총 44건이다. 오후 1시 기준 27건이었다.

피해 유형은 모두 도로 및 상가, 주택 침수다.

이날 오후 1시께 남동구 구월동 대찬병원 앞 도로가 잠시 통제돼 이 일대 교통혼잡이 빚어졌다.

또 낮 12시59분께 중구 중산동 주택이 침수됐고, 낮 12시39분께 미추홀구 용현동 건물 지하가 침수돼 119로 신고가 접수됐다.

오후 1시 기준 인천은 중구와 미추홀구에서 피해 접수가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인천은 이날 낮 12시를 기준으로 호우주의보가 호우경보로 격상돼 발효 중이다.

인천 지역 오후 1시 기준 누적 강수량은 중구 87.1㎜, 부평 68㎜, 영종 61㎜ 등이다.

기상청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비구름대가 유입되는 지역에서는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10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많겠다"며 "비 피해에 유의 바란다"고 말했다.

최봉혁 기자  fdn750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폭우#주택#침수

최봉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