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 중구, '월미권역 경관개선사업' 첫발
  • 이도석 기자
  • 승인 2021.05.20 10:40
  • 댓글 0
인천 중구, '월미권역 경관개선사업' 첫발

(인천=포커스데일리) 이도석 기자 =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는 17일 월미도 경관개선 1단계 사업을 착공했다고 밝혔다.

중구는 월미도 진입로의 경관을 개선하고 쾌적한 보행환경을 구축하고자 월미권역 경관개선사업 마스터플랜에 따라 1단계 시범사업의 시공사 선정을 마치고 이날 착공하면서 본격적인 첫발을 내디뎠다.

중구는 월미도 일원의 경관관리체계 강화를 목표로 2019년부터 월미도 일원의 기업체 간담회와 주민설명회 등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지난 3월 월미도 일원의 체계적이고 연계성 있는 경관 형성을 위한 단계별 시범 경관 사업과 건축물·시설물 등 각 요소별 가이드라인, 경관협정 등 실행방안을 제시하는 월미권역 경관개선사업 마스터플랜을 마련한 바 있다.

1단계 시범사업으로 ▲월미도 진입부 인천상륙작전(레드비치) 표지석 및 기념 동상 주변으로 상징성 부여를 위한 역사문화공간 조성 ▲삭막한 산업단지의 이미지 개선을 위한 장미 식재 및 노후 철재 담장을 친환경 소재 담장으로 교체 ▲제 7부두 측의 항만보안 펜스(철조망)에 대한 혐오감 완화를 위한 펜스 하부 맥문동 식재 및 월미도와 중구에 관한 정보와 관광·역사 콘텐츠가 담긴 디자인 아트월 설치 ▲월미도의 안전하고 쾌적한 보행환경 구축을 위한 진입로 녹지섬 재정비 ▲야간경관개선을 위한 경관조명 설치를 추진함으로써 걷고 싶은 월미도·다시 찾고 싶은 월미도를 만들고자 한다.

홍인성 구청장은 "월미도의 경관을 지속해서 보전·관리하기 위해 월미도 일원 기업체와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민·관이 함께 만들어가는 경관개선을 유도하기 위해 민간 경관 조성사업 지원하는 등 다양한 방안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연내 월미권역 경관개선사업 1·2단계 및 연계 사업들이 완료되면 월미도는 관광명소로 한층 더 발돋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도석 기자  fdn500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도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