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서구,친환경 폐기물 처리 '수도권매립지 실증연구시설' 방문
  • 최봉혁 기자
  • 승인 2021.04.18 09:51
  • 댓글 0
(포커스데일리=최봉혁기자) 친환경 폐기물 처리 ‘수도권매립지 실증연구시설’ 방문 

(인천=포커스데일리) 최봉혁기자 = 인천 서구가  지난 15일 폐기물 재활용 공정을 통한 열에너지·액상 연료 생산 기술을 연구하고 있는 수도권매립지 실증연구시설을 방문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방문은 감량과 재활용을 중심으로 한 쓰레기 처리 선진화 모델을 구축하고자 서구에서 진행하고 있는 친환경 폐기물 처리시설 비교 시찰의 일환이다.

서구는 먼저 생활계 가연성 쓰레기, 음식물류 쓰레기, 하수 슬러지 등 3종 쓰레기를 복합 처리해 열에너지를 생산하는 ‘복합플랜트 실증시설’을 방문했다.

함수율이 80%가량인 음식물류 쓰레기와 하수 슬러지를 수열탄화 기술을 활용해 함수율 10% 이하의 고형연료로 만들어냄으로써 기존 대비 부산물은 줄이고 에너지 생산량과 경제성은 높인 시설이다.

이어 독자적으로 개발한 세라믹파동볼에 의한 탄화수소 고리 크래킹(분해) 방식으로 폐플라스틱·폐비닐에서 액상 연료를 생산하는 ‘폐비닐 유화기술개발 실증시설’을 둘러봤다.

이 시설 관계자는 가연성 쓰레기를 40%가량 줄일 수 있음은 물론이고, 폐비닐과 폐플라스틱을 선별 없이 투입할 수 있으며, 전체 공정이 270℃ 이하에서 진행돼 탄소나 다이옥신, 유해물질이 발생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서구는 이번 방문을 통해 친환경 기술을 보유한 민간업체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가 공동 연구하고 있는 재활용 공정을 살펴보고, 서구 자원순환정책에 부합하는 기술을 적극적으로 도입함으로써 민생현안인 쓰레기 문제를 해결하고 자원순환 선도도시로 도약하는 기반을 마련할 방침이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오늘 방문한 실증연구시설의 재활용 공정 등 국내의 뛰어난 재활용 기술을 적극적으로 받아들이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더해 감량과 재활용에 기반한 전국 최고의 쓰레기 처리 선진화 모델을 완성해 낼 것"이라고 밝혔다.

최봉혁 기자  fdn750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봉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