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 부평구, '더불어 마을 희망지 사업' 협약 체결
  • 최봉혁 기자
  • 승인 2021.03.17 20:08
  • 댓글 0
인천 부평구, '더불어 마을 희망지 사업' 협약 체결

인천 = 포커스데일리)  최봉혁 기자 = 부평구가 지난 16일 구청 영상회의실에서 마분리공동체, 삼릉음악인마을공동체와 '2021 더불어 마을 희망지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더불어 마을 희망지 사업은 인천형 주거환경개선사업인 더불어 마을 사업의 준비 단계다.

부평은 올해 인천시 공모에서 경인로1092번길 일원의 '함께하는 부개·일신 공동체'와 부영로13번길 일원 '삼릉음악인마을' 두 곳이 희망지 사업으로 선정됐다.

'함께하는 부개·일신 공동체'는 '마분리공동체'가, '삼릉음악인마을'은 '삼릉음악인마을공동체'가 각각 사업을 추진하고, ㈔인천부평사랑회와 애스컴시티뮤직아트페어가 지원단체로 참여하게 된다.

협약에 따라 각 마을공동체는 지원단체와 함께 올해 말까지 도시재생 홍보, 마을공동체 활성화, 마을자원조사 및 의제 발굴, 마을특화사업 등 노후 저층 주거지의 다양한 문제를 발굴하고 해결방안 등의 마을계획을 수립해 나갈 예정이다.

차준택 구청장은 "더불어 마을 사업은 원도심 저층 주거지에서 주민들이 스스로 마을의 문제점을 발굴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중요한 사업"이라며 "그 첫걸음인 희망지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봉혁 기자  fdn750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봉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