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 서구, '구민 중심 행복 도시 만들기' 나선다
  • 이영선 기자
  • 승인 2021.03.09 01:22
  • 댓글 0
[1978] 인천 서구, '구민 중심 행복 도시 만들기' 나선다

(인천 = 포커스데일리) 이영선 기자= 인천 서구가 구민의 행복 지표를 개발하고 인천 최초로 행복 조례 제정을 추진하는 등 '구민이 중심이 되는 행복 도시' 만들기에 나선다.

이와 관련, 서구는 올해 7월까지 '주민 행복 측정 및 행복 정책 선순환 체계 개발 연구용역'을 시행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용역은 민선 7기 2년 6개월간의 행복 정책에 대한 성과를 분석하고, 서구 맞춤형 행복 지표를 도출·적용해 구민이 공감하는 행복 정책을 마련하기 위해 이뤄지는 것이다.

합리적이고 체계적인 결과 도출을 위해 △행복 프로젝트 사업성과 분석 △서구 맞춤형 행복 지표체계 설계 및 주민 행복 실태조사 △조사 결과분석에 따른 새로운 정책 및 행복 정책 선순환 체계 개발 등의 과업을 진행하게 된다.

또한 서구는 인천시 최초로 '인천광역시 서구 주민 행복 증진 조례' 제정을 추진해 주민이 중심이 되는 행복 정책의 기반을 확고히 할 예정이다.

조례의 주요 내용은 △행복의 개념에 대한 정의 및 구청장의 책무 규정 △구민의 행복 증진 기본계획 및 시행계획 수립·시행에 관한 사항 규정 △행복 지표 개발 및 측정에 관한 규정 △주민행복위원회 운영에 관한 사항 등 주민의 행복 증진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하게 된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서구만의 특화되고 선순환적인 행복 정책을 펼쳐 나감으로써 서구의 모든 정책과 사업이 구민의 행복도 상승으로 이어지고 구민의 삶 곳곳에서 행복이 봄꽃처럼 피어오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영선 기자  2ysun04@naver.com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